Home > 조기유학 > 왜 조기유학을 보내는가?
 
 
젊은이라면 누구라도 유학하고 싶은 꿈이 있다.
유학이라는 용어가 낯설지 않은 요즈음은 1달간의 방학 중 어학연수, 1년간의 교환유학, 중/고생 조기유학 등 다양한 형태로
유학을 떠난다. 젊을 때 많은 체험을 한다는 것은 매우 소중한 것이다.
특히 다른 문화의 체험은「앞으로의 세계」를 생각하면 더욱 중요한 것이다.
우리 나라의 중/고생들이 해외유학을 통해서 더 넓은 세계를 체험한다면 우리 나라의 장래도 밝을 것임에 틀림없기 때문이다.
대학, 대학원 유학이 공부와 학문을 위한 것이라면 중/고생 유학은 어른이 되어 가는 과정에서 홀로 서기를 통하여 커다란
성장을 이룰 수 있다는 점에 그 의의가 있다. 또한 획일적인 교육체제에서 규격화된 인격체가 되기보다는 유연성 있고 개성 있는 존재로 성장해 갈 수 있는 기회가 넓어질 수 있다.
세계가 하나로 되었다고 하지만 함께 살아가는 방법론을 배우는 데는 국제인으로서의 매너가 필요하듯이 조기유학을 통해
좀더 깊이 있는 국제매너를 배우는 것이 좋다.
앞으로 다가올 국제화시대에 능동적이고 적극적으로 대처하는 실력을 쌓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이런 여러 가지 장점을 찾아서
일찍부터 유학을 준비하는 학생과 부모는 성공적인 조기유학의 가능성을 좀더 높일 수 있다.
조기유학생이 본인의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유학을 준비할 때, 여러 가지 정보와 환경을 종합적으로 판단하여 올바른 조기유학이 되도록 도와주어야 한다.
초.중.고생 유학은 긍정적인 부분만 있는 것이 아니라 부정적인 면이 나타날 때도 있다.
물론 한 가지 잘못된 현상으로 전체를 매도하는 것은 잘못이지만 충분한 사전 검토를 통하여 조기유학의 장단점을 종합적으로
살펴보아야 한다.
유학수속 기간중의 철저한 준비를 통해 처음부터 시작이 잘 되도록 해야 하며, 이때 많은 정보를 수집해야 한다.
수속이 끝난 후 현지생활에의 적응과 사후관리가 필요한 것도 조기유학의 특징이다.
대학에 입학할 때까지 학교생활, 일상생활, 친구관계, 부모님의 인격교육에 이르는 총체적인 관리를 해주어야 성공적인
조기유학이 가능하다.
이런 여러 가지 장점을 찾아서 일찍부터 유학을 준비하는 학생과 부모는 성공적인 조기유학의 가능성을 좀더 높일 수 있다.
조기유학생이 본인의 확고한 의지를 가지고 유학을 준비할 때, 여러 가지 정보와 환경을 종합적으로 판단하여 올바른
조기유학이 되도록 도와주어야 한다.
 
 
 
 
 
 
     
  1445 Haberdam Trace Cumming, GA 30041 cell : 678-677-3572 Mail : andysooky@naver.com
  Copyright ⓒ2004 sooky.net all rights reserved.